명예의 전당
사람과 자연이 만나는 길, 생태·역사·문화가 어우러진 문화순례길
명예의 전당
사람과 자연이 만나는 길, 생태·역사·문화가 어우러진 문화순례길

원주에서 약 9년차 거주했습니다.

항상 이방인처럼 원주 생활이 낯설고 익숙해지지 않았었는데

우연히 걷기에 대한 동기를 얻게 되었고,

원주를 걷기 시작했습니다. 걸으면서 걷기의 도시 원주가 좋아졌습니다.